대대로영농조합법인 제조·판매 ‘진도홍주’ 등 4개 제품 회수

가소제 성분 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 검출
등록: 2018.01.10

▲대대로영농조합법인 진도홍주 (사진=식약처 제공)
▲대대로영농조합법인 진도홍주 (사진=식약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주류제조업체 대대로영농조합법인이 제조·판매한 ‘진도홍주’, ‘진도홍주 38°’, ‘진도홍주루비콘’, ‘진도홍주만홍‘ 4개 제품에서 가소제 성분인 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DEHP, 2~11 mg/kg)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판매금지 및 회수조치 한다고 10일 밝혔다.

가소제(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DEHP))는 딱딱한 성질의 폴리염화비닐(PVC) 제조시 유연성을 주기 위해 주로 사용되는 물질을 말한다.

이번 회수는 대대로영농조합법인에서 제조한 ‘진도홍주 Classic’ 제품에서 가소제 성분이 검출(2017년 12월28일)돼 해당 제조회사 생산 제품을 추가로 수거‧검사한 결과에 따른 조치다.

검출 원인을 조사한 결과 주류 생산시설 중 이송용 폴리염화비닐(PVC) 호스류에서 가소제가 용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관할 지방 식약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고,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업체나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김동주 기자
ed30109@mdtoday.co.kr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헬스케어N)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댓글 0

입력된 글자 수 :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