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중독균 리스테리아 검출' 훈제연어 판매 중단회수 조치


등록: 2023.05.26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품제조가공업체인 ‘남미SNF’가 제조판매한 ‘훈제연어슬라이스허브(딜)(식품유형: 기타 수산물 가공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판매 중단하고 회수 조치한다고 26일 밝혔다.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는 동물의 장내, 토양 등 자연계에 널리 분포돼 있는 식중독균으로 오염된 육류, 유제품 등에서 주로 발견되며 발열·두통·설사 등을 일으킨다.



회수 대상은 소비기한이 2025년 3월 21일까지로 표시된 제품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해당 제품을 신속히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섭취를 중단하고 구입처에 반품해 달라”며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로 신고해 주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 본 기사의 내용은 메디컬투데이 언론사에서 제공한 기사이며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관련 문의는 해당 언론사에 연락부탁드립니다)

댓글 0

입력된 글자 수 : 0/300